본문 바로가기

[추천 도서] 『영구평화론』 外

중앙일보 2015.11.17 00:40 종합 30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영구평화론』 (임마누엘 칸트 지음, 박환덕 옮김, 범우사 펴냄, 2012년)

칸트가 국제사회의 영구적 평화를 위한 근본 원칙과 조건을 통찰해 서술한 책이다. 힘의 우열이 분명한 국제사회에서 도덕적 강제만으로는 평화가 유지될 수 없다. 이번 주제와 관련해 눈길을 끄는 부분은 민주공화제 국가 간의 평화 동맹이 필요하다는 점, 국가 간 무역과 경제적 상호의존이 강화될수록 전쟁을 회피하고 평화를 원하게 될 것이라는 점이다. 상업평화론의 철학적 근거가 되었다.

 
기사 이미지
『한반도 통일론의 재구상』 (이수훈, 조대엽 지음, 선인 펴냄, 2012년)

총 17인의 저자가 냉전시대의 통일론을 지양하면서 한반도의 안보 및 평화를 위한 다각도의 구상을 펼치고 있는 책이다. 새로운 통일철학, 경제통합, 시민사회통합, 문화교류 등 전반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4부에서 동북아의 경제협력과 미·중 관계의 미래를 조망하고 평화체제에 기여할 통일관과 대응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