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판결] 공원에서 라디오 크게 듣는다며 70대 노인 폭행해 숨지게 한 40대 중형

중앙일보 2015.11.12 16:56
공원에서 라디오를 크게 듣는다는 이유로 70대 노인을 때려 숨지게 한 4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춘천 제1형사부(심준보 부장판사)는 12일 상해치사 혐의로 기소된 권모(42)씨가 ‘형량이 무겁다’며 낸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같은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주위 사람들의 제지에도 공원에서 처음 만난 노인을 무자비하게 폭행해 소중한 인명을 살상했다”며 “죄질이 불량하고 유족들이 엄한 처벌을 원하는 점 등으로 볼 때 원심 형량이 부당하다고 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권씨는 지난 7월 20일 오전 9시20분쯤 강원도 동해시의 한 공원에서 라디오 음악을 크게 틀어 놓은 최모(70)씨에게 ”소리를 좀 줄여 달라“고 했으나 거절당하자 주먹과 발로 최씨를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권씨에게 폭행당한 최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박진호 기자 park.jin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