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애런 헤인즈, 프로농구 1-2라운드 연속 MVP

중앙일보 2015.11.12 11:18
애런 헤인즈(고양 오리온)가 프로농구 정규리그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에서도 MVP(최우수선수)에 올랐다.

헤인즈는 2015-2016 KCC 프로농구 2라운드 MVP 투표에서 총 유효 투표수 91표 중 40표를 획득해 안양 KGC인삼공사 가드 이정현(33표)을 제치고 2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지난 1라운드에 이어 연속 MVP 선정이다.

헤인즈는 지난 2라운드 9경기에 출전해 경기당 평균 30분을 소화하며 25.3점, 8.7리바운드, 3.7어시스트, 1.4스틸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 7일 인삼공사전에서는 외국 선수 통산 최다 득점 기록을 세웠다. 이날 경기 전까지 7063점을 기록한 헤인즈는 18점을 추가하며, 종전 기록인 조니 맥도웰(전 모비스)의 7077점을 뛰어넘었다. 또한 8일 전자랜드전에서는 올 시즌 최초 트리플더블(26득점·18리바운드·11어시스트)을 달성했다. 이는 헤인즈 개인 첫 트리플더블이기도 했다.

헤인즈는 KBL 역대 최초 라운드별 연속 MVP에 선정된 외국 선수가 됐다. 한국농구연맹(KBL)은 2라운드 MVP에 선정된 애런 헤인즈에게 기념 트로피와 상금을 수여한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