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 박기량 체지방률 9.5% 비법이 뭐야?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2 10:43
기사 이미지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가 화제다.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는 첫 번째로 요가로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것이 좋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스트레스 호르몬으로 불리는 코르티솔이 분비된다. 코르티솔은 배에 지방이 쌓이는 것을 촉진시킨다. 그동안 트레드밀에서 뛰는 것만 해왔다면 요가 매트를 준비해 요가를 같이 해보라. 요가를 하면 심신이 편안해지면서 스트레스를 날릴 수 있다. 

두번째로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는 운동 순서를 바꾸는 것이 좋다. 헬스장에서 보내는 시간이 즐거워질 뿐만 아니라 칼로리 소모도 확 늘어난다.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평균적으로 1주일에 세 번 정도 똑같은 운동을 한다. 유산소 운동을 30~60분 정도 한 뒤 기구를 가지고 하는 근력운동 몇 가지를 돌면서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는 세 번째로 생선으로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만들어라. 연구에 의하면 생선을 자주 먹는 사람들은 몸속 렙틴 수치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렙틴 수치가 높으면 대사율이 낮다. 따라서 지방을 없애려고 하면 생선을 먹는 것이 좋다.

또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 운전은 더 적게, 걷기를 많이하라. 더 많이 걸을수록 더 활동적이 된다. 더 활동적이 되면 더 많은 칼로리를 소모시킬 수 있고 체중을 더 많이 줄일 수 있다. 친구나 반려견과 함께 걷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다섯 번째로 칼로리 섭취 방법을 다양하게 하라. 하루는 1200칼로리를 섭취하고 그 다음날은 1800칼로리를 섭취하는 식으로 바꾸는 것이다. 전체적으로는 섭취량에 균형을 맞추면서 신진대사율을 증가시켜 체지방을 더 빨리 태우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이에 치어리더 박기량의 남다른 복근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3'에서는 '내가 최고 특집'으로 지석진, 조여정, 클라라, 박기량, 장수원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박기량은 최근 더 말라 보인다는 말에 "일 하는 것 자체가 운동인데 연습량이 이전보다도 많아졌고, 신입들도 교육시키느라 살이 빠졌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엔 신입들 교육을 해야 해서 인바디 검사를 하니 체지방률이 10% 미만으로 나왔다. 9.5%라 했다"라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박기량은 "남자처럼 복근이 있다"면서, "그래서 팬들이 '눈웃음 복근', '갈매기 복근'이라고 애칭을 붙여줬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복부비만에 좋은 체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