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리텔 이말년, '맥심' 11월호 표지 장식 "웹툰계는 이미 레드오션"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0 00:00
기사 이미지

 
'마리텔 이말년'
'이말년'

웹툰 작가 이말년이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등장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이말년이 최근 팬들에게 '급사과'한 사실이 새삼 눈길을 끈다.

이말년은 남성 매거진 '맥심'의 표지모델로 나서 팬들에게 '급사과' 하기도 했다. 그는 '맥심'의 11월호에 자신이 직접 그린 캐릭터로 표지를 장식했다.

이에 이말년은 "남성 잡지에 남성이 나와서 죄송합니다",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큰일이야 생각보다 훨씬 미친놈이야"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는 이말년이 출연해 '웹툰 외길 인생' 채널을 개설해 4컷 만화 그리기에 도전했다. 이날 이말년 '웹툰계의 전설'이라고 불릴 만큼 두터운 팬 층을 보유하고 있는 웹툰 작가로 자신의 연봉을 솔직하게 공개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마리텔 이말년'
'이말년'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