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제] NYT, 가상현실 저널리즘 실험

중앙일보 2015.11.09 15:24
기사 이미지

[사진 뉴욕타임스]


미국의 뉴욕타임스(NYT)가 ‘가상현실(VR)’ 저널리즘이라는 새로운 실험을 시작했다.

NYT는 7일(현지시간) 주말판 독자들에게 판지로 만든 저가형 VR 안경인 ‘구글 카드보드’를 무료로 배달했다.

VR 뉴스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NYT VR’이라는 무료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은 후 스마트폰으로 볼수 있다. 스마트폰을 움직이면 영상도 따라 움직이기 때문에 가상현실을 체험하게 된다.

카드보드가 있어야만 VR뉴스를 볼수 있는 것은 아니다. 스마트폰에서 앱을 작동시키면 된다. 또 컴퓨터로도 접할 수 있다.

하지만 카드보드에 스마트폰을 끼우고 앱을 구동시키면 훨씬 생동감있는 영상을 시청할수 있어 독자가 현장에 있는 듯한 느낌이 강하게 든다.

NYT는 첫번째 VR뉴스로 내전으로 난민이 된 우크라이나, 시리아, 남수단 지역의 세 아이 이야기를 11분 8초짜리 영상에 담았다. NYT의 주말판 커버스토리인 ‘난민(The Displaced)’을 영상으로 구성한 것이다.

뉴욕=이상렬 특파원 isa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