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고] 『내 머릿속의 개들』 소설가 이상운

중앙일보 2015.11.09 00:53 종합 27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소설가 이상운(사진)씨가 8일 새벽 교통사고로 별세했다. 56세.

 고인은 1959년 경북 포항에서 태어나 연세대와 동대학원에서 국어국문학을 전공했다. 97년 장편소설 『픽션 클럽』으로 작품활동을 시작했고, 2006년 장편소설 『내 머릿속의 개들』로 문학동네작가상을 받았다. 같은 해 9월 장편소설 『신촌의 개들』이 마지막 작품이다. 유족은 부인 김보영씨, 아들 건희가 있으며 빈소는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10호. 02-2227-7500.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