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이상화, '추천 선수'로 스피드 스케이팅 월드컵 500m 출전 확정

중앙일보 2015.11.03 11:28
'빙속 여제' 이상화(26)가 2015~2016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 스케이팅 월드컵 500m 대표로 선발됐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3일 2015~2016 스피드 스케이팅 월드컵 시리즈에 나설 20명(남녀 각 10명)의 명단을 확정했다. 당초 여자 500m 대표 선발전에서 장비 규정 위반으로 실격됐던 이상화는 추천 선수로 합류하게 됐다. 이상화는 지난달 28일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월드컵 파견대표 선발전 여자 500m 2차 레이스 도중 오른팔에서 흘러내린 암밴드를 떼어내 '선수가 임의로 떼어내면 안 된다'는 규정을 위반해 실격됐다.

그러나 빙상연맹은 경기위원회를 통해 이상화를 500m 대표 추천 선수로 결정한 뒤, 2일 상임이사회를 열어 안건을 통과시켰다. 이로써 이상화는 대표 선발전에서 1위에 오른 장미(한국체대) 등과 함께 2015~2016 시즌 월드컵 여자 500m 대표로 뛸 수 있게 됐다. 이상화는 1000m 선발전에선 가뿐히 1위에 올라 대표 자격을 얻었다. 2015~2016 시즌 스피드 스케이팅 월드컵은 13일 캐나다 캘거리에서 열리는 1차 대회를 시작으로 4개월동안 치러진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