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부패 혐의 중국 고위직 95%가 두 집 살림

중앙일보 2015.11.03 01:23 종합 22면 지면보기
중국 환구망(環球網)은 런민(人民)대 조사 결과를 인용해 2012년 부정부패 혐의로 체포된 중국 고위 공무원 중 95%가 부인 외에 첩을 둔 것으로 파악됐다고 2일 보도했다. 또 비리 혐의로 공직을 박탈당한 공무원 중 60%가 혼외정사에 탐닉한 것으로 드러났다 .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