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NL코리아6’ 장서희, "내가 정말 이것만은 안 하려고 했는데" 무슨 일?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01 12:04
기사 이미지

SNL코리아 6 장서희 [사진 tvN `SNL 코리아 6` 캡처]



‘SNL코리아6’ 장서희, "내가 정말 이것만은 안 하려고 했는데" 무슨 일?

'SNL 코리아6' 장서희가 ‘민소희’로 신동엽의 관심을 되찾았다.

10월 31일 방송된 tvN 'SNL 코리아6'에는 호스트로 장서희가 출연했다.

이날 장서희는 SBS 드라마 '아내의 유혹'을 패러디한 '아내들의 유혹' 코너에서 구은재 역을 맡았다. 신동엽은 정교빈, 안영미는 신애리로 분했다.

남편인 신동엽과 친구인 안영미의 불륜 현장을 목격한 장서희는 "어떻게 내 친구 애리랑 이럴 수가 있죠"라고 울먹였다.

장서희는 "내가 정말 이것만은 안 하려고 했는데"라며 얼굴에 점을 찍었다.

이 모습을 본 신동엽은 "점만 찍었는데 다른 사람 같아. 너무 아름다워"라고 감탄했다. 이어 장서희는 섹시댄스로 신동엽을 유혹했다.

그러자 안영미는 더욱 큰 점을 찍고 등장했고, 신동엽의 관심을 되찾았다.

다시 버려진 장서희는 털이 있는 더욱 큰 점을 찍고 나타났다.

신동엽은 안영미에게 "털도 없는 주제에 꺼져"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SNL 코리아 6 장서희’ ‘SNL 코리아 6 장서희’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tvN ‘SNL 코리아6’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