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군 무인 비행선 기지이탈, F-16 전투기 2대 비행선 따라 감지 중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29 10:04
기사 이미지

미군 무인 비행선 기지이탈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미군 무인 비행선 기지이탈'
미군의 무인 정찰용 비행선이 기지에서 이탈했다.

미군 무인 정찰 비행선이 28일(현지시각) 기지에서 이탈해 펜실바니아 주 상공을 떠돌고 있다.

미국 국방부는 28일 오후(현지시간) 무인 정찰용 비행선이 기지에서 이탈해 펜실베이니아주 상공을 떠다니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 국방부에 의하면 이날 오후 12시 20분께 이 비행선의 지상 고정장치가 파손돼 메릴랜드 주의 애버딘 프루빙 그라운드에서 이탈했다.

비행선은 약 5000m 고도에 뜬 상태로 바람에 날려 북쪽으로 이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무인 정찰용 비행선이 기지를 이탈한 정확한 사고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다.

현지 항공관제 당국은 공군기지에서 뜬 F-16 전투기 2대가 이 비행선을 따라다니며 감시 중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미군 무인 비행선 기지이탈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