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U-17 월드컵 최진철호, 한국 벨기에전…0대1로 전반 종료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29 09:12
기사 이미지

한국 벨기에[사진 SBS 중계화면 캡처]


U-17 월드컵 최진철호, 한국 벨기에전…0대1로 전반 종료

최진철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17 남자축구 국가대표팀이 벨기에와의 국제축구연맹(FIFA) 17세 이하 월드컵 16강전에서 먼저 골을 내준 채 0-1로 전반을 마쳤다.

29일(한국시각) 한국은 칠레 라 세레나의 에스타디오 라 포르타다에서 열린 벨기에와의 경기에서 전반 11분 요른 반 캄프(안더레흐트)에게 골을 내줬다.

이날 최진철 감독은 조별리그에서 기니를 격파한 선발 명단을 그대로 사용했다.

선발 투톱은 이승우(바르셀로나)와 유주안(매탄고)이 나섰고 미드필드 좌우 날개로 박상혁(매탄고), 김진야(대건고)가 낙점됐다.

중원은 김정민(금호고), 장재원(현대고)이 조합으로 꾸려졌으며 포백라인은 왼쪽부터 박명수(대건고), 이상민(현대고), 이승모(포항제철고), 윤종규(신갈고)가 출전했다.

골문은 안준수(의정부FC)가 지켰다.

한국은 전반 11분 벨기에 진영까지 깊숙히 들어가 공격 작업을 벌였던 중앙 수비수 이상민의 패스 미스가 실점까지 연결되는 상황을 맞았다. 패스를 가로챈 벨기에는 지체하지 않고 전방으로 볼을 넘겼으며 경기 전부터 위협적인 선수로 지목됐던 반 캄프가 그대로 볼을 잡아 골까지 연결했다.

처음 볼이 넘어올 때 이승모가 위치를 잘못 잡아 그대로 흘린 부분도 아쉬운 결과를 만들었다.

이후 한국은 동점골을 넣기 위해 고군분투 했으나 확실한 찬스를 만들지 못한 채 전반전을 끝마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국 벨기에[사진 SBS 중계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