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김호정의 음악이 있는 아침] 껴안아주세요

중앙일보 2015.10.20 17:16
 

"껴안아주세요. 제가 그만하라고 말할 때까지."

가사만 읽으면 참기힘든 앙탈이지만,

음악이 중화를 해줍니다.

아무렇지 않은 듯, 무심한 듯 흘러가는 리듬과 멜로디를 들어보세요.

심각하게 껴안아 달라고 하는 건 아닌 듯도 합니다.

이렇게 세련되게, 쿨하게 불어오는 바람과 함께 가을이 깊어가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은 상쾌하고 느끼한 이 음악으로 시작해보시죠.

김호정 기자 wisehj@joogn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