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컬투쇼' 조정석 "배역 위해 9시 뉴스 꼬박 챙겨봐"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20 14:28

'컬투쇼' 조정석

조정석이 영화 '특종:량첸살인기' 촬영을 위해 9시 뉴스를 꼬박꼬박 챙겨봤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특종:량첸살인기'의 주인공 배우 조정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기사 이미지

`컬투쇼` 조정석 [사진 컬투쇼 방송 캡처]




컬투는 조정석에게 "영화 때문에 9시 뉴스를 꼬박꼬박 챙겨봤냐"고 물었다. 이에 조정석은 "그렇다"면서 "원래 뉴스를 챙겨보는 타입이 아니었다. 요즘은 휴대폰으로 볼 수 있지 않냐. 뉴스를 보면서 기자 분들의 뉘앙스나 액센트를 배웠다"라고 밝혔다.

이날 정찬우는 "SBS는 '8시 뉴스'인데 왜 9시 뉴스를 본 거냐"고 물어 조정석을 당황케 했다.

한편 '특종: 량첸살인기'는 연쇄살인사건에 관한 일생일대의 특종이 사상초유의 실수임을 알게 된 기자가 걷잡을 수 없는 상황 속, 그의 오보대로 실제 사건이 발생하며 일이 점점 커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조정석, 이미숙, 이하나, 김의성, 배성우, 김대명, 태인호 등이 가세했고 '연애의 온도'를 연출한 노덕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22일 개봉한다.


'컬투쇼' 조정석
온라인 중앙일보
'컬투쇼' 조정석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