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계산 화재, 인명 피해 없어…헬기 3대 차례로 동원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18 18:59
기사 이미지

[사진 YTN 뉴스화면 캡처]


17일 오후 8시 45분께 경기도 과천시 청계산 매봉 부근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임야 3천㎡를 태웠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인원 300여명을 동원했지만, 화재 지점이 해발 700m의 절벽 부근인 탓에 진화에 어려움이 있다.

소방당국은 18일 오전 10시30분부터 헬기 3대를 차례로 동원됐다. 이날 낮 12시 40분에 불을 껏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화재 지점과 입산로가 떨어져 있어 입산 통제 등 별도의 조치는 없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불이 난 곳이 절벽 부근이어서 진화가 어려웠다"며 "안개 때문에 소방헬기 투입이 늦었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은 파악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청계산 화재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