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곡나루역 주변 최대 규모 오피스

중앙일보 2015.10.16 00:03 부동산 및 광고특집 6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마곡 더랜드파크

서울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 인근에 대형 오피스가 들어선다.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 C3블록에서 분양 중인 마곡 더랜드파크(조감도)다. 연면적 5만9614㎡, 지하 3층~지상 13층 규모로 조성되는 오피스와 상업시설이다. 시공은 두산중공업이 맡을 예정이다. 마곡지구는 강서구 마곡·가양동 일대 366만5000여 ㎡에 조성되는 택지개발지구다. 상암 DMC의 6배, 판교 테크노밸리의 5배 규모다. 이 오피스는 마곡나루역 주변 오피스 건물 중 가장 크다. 3개 동이 다리로 연결되는 구조여서 동간 이동이 편리하다. 다양한 부대시설과 넓은 주차장을 갖춘다. 오피스엔 발코니가 무상으로 제공된다. 지하에는 창고를 들여 상가와 오피스 입주민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4층에는 휴게실·피트니스·골프연습장·회의실 등이 마련된다.

 교통여건이 괜찮다.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과 5호선·공항철도(예정) 마곡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 단지다. 대중교통과 차량을 이용하면 여의도까지 20분, 강남까지 30분대에 갈 수 있다. 약 50만㎡ 규모로 조성되는 보타닉공원과 호텔·컨벤션센터·백화점 같은 편의시설이 가깝다. 분양 홍보관은 서울 강서구 내발산동 648-4(지하철 5호선 발산역 5번 출구 인근)에 마련돼 있다. 사전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분양 문의 1800-0799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