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이민호, 배슬기와 19금 연기도중 "저도 모르게 손이 움직여"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14 21:01
 '라디오스타'
아역배우 출신 이민호가 19금 습관을 고백해 눈길을 끌고 있다.

14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우왕우왕우왕 왕실' 특집에는 황재근, 빅토리아, 이민호, 김희정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이날 이민호는 ‘액션스타’의 모습으로 출연진들의 시선을 압도했다. 이어 이민호는 “작품에서 액션신이 있으면 직접 다 한다고(들었다)”는 윤종신의 말에 “욕심이 있다”며 한국과 중국, 두 나라 액션의 차이점 시범을 보였다.

이어 이민호는 자신의 19금 습관을 밝혔다. 배우 배슬기와 19금 영화를 찍은 이민호는 당시 상황을 설명하며, “저도 모르게 손이 움직였나봐요”라며 자신의 행동에 배슬기가 놀랐던 에피소드를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민호의 에피소드는 14일 밤 11시 15분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해볼 수 있다.

?'라디오스타 이민호'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