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김희정, 세 살때부터 바운스…"힙합 크루도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14 20:34
 '라디오스타'
?
배우 김희정이 힙합 여전사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14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우왕우왕우왕 왕실' 특집에는 황재근, 빅토리아, 이민호, 김희정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이날 김희정은 “김희정 씨가 세 살 때부터 미국에서 바운스를 했나 봐요”라늘 질문에 김희정은 “제가 힙합음악을 정말 좋아해요. 저희 크루가 있어요~”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김희정은 “모자 좀 쓸게요. 저 모자 중요하니까”라며 힙합 복장을 갖춘 뒤 강렬한 힙합댄스 무대를 선사해 MC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김희정은 “‘화정’을 찍을 때 힙합걸음으로 걸어서 감독님한테 혼났었다고”라는 질문에 김희정은 힙합걸음 시범을 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만들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라디오스타 김희정'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