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을거리와 볼거리가 풍성한 성남 모란장 나들이

중앙일보 2015.10.14 17:23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가을이 깊어가는 요즘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이 간절할 때 성남 모란장 나들이를 추천합니다. 각종 먹을거리와 볼거리가 풍성하고 사라져 가는 옛 정취도 느낄 수 있습니다.

성남 모란장은 1970년 초부터 시작된 서울의 도시 재개발로 사람들이 성남시로 이주하며 수진교와 대원천 길가에 장이 형성되기 시작하여 1974년에 본격적으로 개장되었다고 합니다. 매월 4일과 9일이 들어가는 날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열립니다.

임현동 기자 hyundong30@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