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넥센 두산 3차전은 넥센의 승리 … 벤헤켄-조상우 승리의 주역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14 00:01
기사 이미지

[넥센 두산 3차전 넥센 승리 사진=방송 캡쳐]


'넥센 두산 결과'
'넥센 두산 3차전 넥센 승리'

13일 오후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넥센과 두산의 2015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3차전이 열렸다.

이 날 두산의 선발투수였던 유희관은 1,2회 주자를 내보내고도 후속타를 잘 막았지만 0-0이던 3회말 1사에서 상대 2번타자 서건창에게 중월 솔로포를 얻어맞고 첫 실점했다. 이어 4회말에는 2사에서 김하성에게 밋밋한 체인지업을 던졌으나 중월 솔로포를 허용했다. 5회 마운드에 오른 유희관은 첫 타자 박병호에게 좌전 안타를 맞은 뒤 노경은으로 교체됐다. 이어 던진 노경은이 계속된 1사 1,3루의 위기에서 김민성에게 좌익수 희생플라이를 헌납했고, 유희관의 실점은 3점이 됐다. 노경은은 다시 오현택으로 교체됐다.

한편, 8회초까지 잘 버텨주던 넥센의 벤헤켄은 두산에 1점을 더 내주고 결국 강판됐다. 벤헤켄은 시즌 성적에선 15승8패로 유희관에 뒤지지만 평균자책점은 3.62를 기록하며 보다 안정적인 투구을 펼쳤다. 벤헤켄에 이어 등판한 조상우는 깔끔한 삼진으로 8회초를 무사히 마무리 지었다.

9회 초 조상우는 민병헌에게 안타를 허용하면서 두산의 분위기가 역전됐지만, 이내 삼진으로 투수를 잡으며 3차전을 승리로 마무리지었다. 이로써 넥센 두산 3차전의 승리투수는 벤헤켄이, 세이브투수는 조상우가 되었으며 유희관은 패전투수로 기록된다.

이번 3차전에서 넥센이 승리하면서 내일 4차전 경기가 이어질 예정이다. 내일 넥센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은 서울 목동야구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며 MBC에서 중계된다.

'넥센 두산 결과'
'넥센 두산 3차전 넥센 승리'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