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탈 소재 적용해 김치 맛 살려…우리 조상들의 지혜 구현

중앙일보 2015.10.13 00:03 부동산 및 광고특집 11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삼성의 ‘메탈그라운드’기술은 냉기 전달과 보존 능력이 뛰어난 메탈 소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기사 이미지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대표이사 윤부근·사진)의 김치냉장고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실시한 2015년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김치냉장고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삼성 지펠아삭 2016 NEW


삼성전자는 ‘메탈그라운드’ 기술로 국내 김치냉장고 시장을 선도해 왔다. 최근에는 프리미엄 김치냉장고 2016년형 ‘지펠아삭 M9000’ 등 신제품을 대거 출시하며 김치냉장고 시즌 시장 선점에 나섰다. ‘메탈그라운드’는 김치를 온도 변화가 적은 땅 속에 보관해 김치의 맛을 살린 조상들의 지혜처럼 냉기 전달과 보존 능력이 뛰어난 메탈 소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온도 편차가 ±0.3도에 불과할 정도로 뛰어난 정온유지 성능으로 땅 속 저장 환경에 가깝게 구현한 것이 삼성전자의 기술력이다.

2016년형 삼성 ‘지펠아삭 M9000’은 ‘메탈쿨링김치통’이 새롭게 적용되면서 메탈쿨링커버·메탈쿨링선반·메탈쿨링커튼·풀메탈쿨링서랍 등으로 구성된 ‘메탈그라운드’의 강화된 정온력으로 신선함과 편리함을 더 끌어올렸다. ‘메탈쿨링김치통’은 뚜껑을 제외한 전면이 스테인리스 소재로 제작되어 냉기를 더 오래 보존해 김치를 더 차갑고 아삭하게 보관해 주는 장점을 지녔다.

또 스테인리스의 낮은 기체 투과율은 보다 강력한 밀폐 효과를 발휘해 김치를 쉬게 만드는 효모와 같은 부패균의 발생을 감소시켜 장기간 보관에도 용이하다. 이음새 없이 매끈한 표면의 ‘메탈쿨링김치통’은 김치뿐만 아니라 생선이나 육류를 보관할 때도 냄새 배임이나 양념으로 인한 변색 걱정이 적고 세척이 편리해 더욱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세계 유수의 검증 기관으로부터 소재시험을 통해 중금속 등 유해물질이 검출되지 않았음을 인증 받았다. 환경호르몬 염려도 없어 뜨거운 양념으로 조리하는 장아찌 같은 음식도 안심하고 보관할 수 있다.

도어를 열면 전면에 냉기를 커튼처럼 흘려 외부의 따뜻한 공기를 차단하고 내부의 냉기 유출을 방지하는 ‘메탈쿨링커튼’도 냉기가 더욱 강하게 뿜어지도록 기능을 강화했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