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견본주택 첫날 1만2000명 인파

중앙일보 2015.10.09 01:33 종합 20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동쪽 옛 한국콘도 일대 부지 6만5934㎡에 최고 101층 높이의 복합리조트를 건설하는 초대형 프로젝트인 ‘해운대 엘시티 더샵’ 견본주택이 8일 문을 열었다. 백사장 앞 초고층 아파트로 주목받고 있는 엘시티 더샵의 견본주택에는 개관 첫날부터 1만2000여 명의 인파가 몰렸다. 이번에 분양하는 아파트는 주거타워 2개 동에 들어서는 882가구다.

송봉근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