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조달환, 구재이·한효주에 사심 드러내…시청자들 폭소해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8 12:04

 
기사 이미지

라디오스타 조달환 구재이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쳐]

라디오스타 조달환 구재이

배우 조달환이 ‘라디오스타’에서 그동안 함께 호흡을 맞춘 여배우 구재이, 한효주에 대한 '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믿고 보는 남자들-충무로 특집’으로 박혁권, 이병헌 감독, 박병은, 조달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조달환은 "데뷔 14년 만에 멜로 드라마 남자주인공을 맡았다. 솔직히 다 의심했었다. 조연만 많이 해서 극 전체를 못 끌어갈 것이라고 했는데 결국 상까지 받았다"고 말했다.

조달환은 "당시 상대역이 구재이였다. 작품을 하는 동안 사랑하게 됐다"면서 "순간적으로 몰입하다 보니 구재이가 보고 싶어 죽겠더라"고 고백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영화 ‘뷰티인사이드’에서 한효주와의 러브신에 대해서는 “그전까지는 슬픈 사랑이었는데 이건 정말 사랑하는 거였다. 한효주라는 배우가 진지한 눈으로 날 바라봐주는데 ‘야 좋다’ 이런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하며 입담을 과시했다.

이어 조달환은 “한효주가 작품 끝날 때 ‘선배님, 다음 작품에서 꼭 뵀으면 좋겠어요’라고 해주더라. ‘이 사람은 날 보고 싶어 하는 게 분명하다’라고 난 느꼈다”고 덧붙였다.

이에 라디오스타 MC 김구라는
“이건 공황이 아니다. 그냥 망상이다”라고 돌직구를 던져 흥미진진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라디오스타 조달환 구재이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라디오스타 조달환 구재이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