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흰우유, 충치예방에도 도움이 된다고?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8 10:40
기사 이미지

흰우유 충치예방[사진 중앙DB]

흰우유, 충치예방에도 도움이 된다고?

흰우유가 충치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결과가 나왔다.

최근 충치 예방을 목적으로 우유의 효능에 대해 접근한 경희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 예방/사회치과학교실 박용덕 교수의 우유섭취와 충치예방과의 상관관계 분석 연구 보고 결과가 화제다.

박용덕 교수는 연구에서 우유가 충치 유발 음식을 섭취함으로써 충치 위험이 증가하게 되는 구강 환경을 얼마나 효과적으로 예방시키는지를 확인하는 실험을 했다.

충치 유발의 직접 원인은 산, 간접 원인은 산을 생성하는 당이다.

따라서 콜라, 오렌지 주스 및 10% 설탕물을 섭취한 후 우유 섭취에 따른 구강 환경을 측정하였고, 실험 집단은 이들 음료를 마신 후 1) 아무것도 안 한 집단 2) 물로 헹군 집단 3) 우유를 섭취한 집단으로 나누어 실험했다.

설탕물만 단독으로 섭취했을 경우에는 섭취전보다 구취가 증가하였으나 물이나 우유를 추가로 섭취하면 황화합물의 농도를 감소시켜 구취를 감소시킬 수 있었다.

콜라 섭취 후 우유 섭취군은 다른 집단보다 구취 감소율이 좋았다. 오렌지주스는 단독으로 섭취하는 것 자체만으로 가장 큰 구취 감소 효과를 나타내었으며 이후 물이나 우유를 섭취하더라도 구취 감소 효과가 있었다.

따라서 우유 섭취 후 구취를 증가시키지 않았으며 오히려 섭취 전보다 감소시키는 것이 확인되었다. 특히 산성 음료 섭취 후에는 물로 입을 헹구는 것보다 우유를 섭취하는 것이 더 구취 감소에 도움이 되었다는 결과가 나왔다.

설탕물을 섭취하게 될 경우 당 대사산물인 유기산이 생성되면서 시간이 지남에 따라 구강 pH는 점차 감소하는 경향을 나타내게 되며, 물로 헹구었을 때 역시 pH의 감소를 예방할 수는 없었다.

반면 우유를 섭취하게 되면 구강 pH가 오히려 섭취 전보다 증가했다. 산성음료인 콜라 및 오렌지주스를 섭취했을 경우 섭취 직후 급격하게 pH가 감소하는 현상이 나타났으며, 물로 입을 헹군다고 해서 pH 회복에 탁월한 효과는 없었다. 그러나 콜라 섭취 후 우유를 섭취하게 되면 오히려 구강 pH가 낮아지는 것을 방지할 수 있었다.

이에 네티즌들은 "흰우유, 팔방미인이네", "당장 흰우유를 먹어야겠다" 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흰우유 충치예방[사진 중앙DB]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