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 문근영, 압도적인 연기력 발산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8 10:13
기사 이미지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 문근영[사진 SBS 캡처]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 문근영, 뒤에 의문의 남성은 누구? '오싹'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1회에서는 배우 문근영이 의문의 시체를 발견하는 장면이 방송됐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1회에서 캐나다에서 살고 있던 한소윤(문근영 분)은 한국의 아치아라 마을로 가 의문의 시체를 발견했다.

한소윤은 캐나다에서 자신을 돌봐주던 할머니가 사망해 고인의 유품을 정리하던 중 아치아라에서 온 한 통의 편지를 발견했다. 편지에서는 과거 한소윤의 가족이 사고를 당해 일가족이 전부 사망한 사건 내용을 담은 기사가 있었다.

한소윤은 기사를 보며 아치아라에 대한 호기심을 가지게 됐다. 이에 아치아라에 위치한 해원중고에 영어 원어민 교사로 취업하게 됐다.

한소윤은 아치아라로 향하던 버스 안에서 비 오는 날 수요일마다 살인사건이 발생한다는 뉴스 방송을 들었다. 버스에서 내린 후 자신의 뒤에 있는 의문의 남성을 발견하고 무작정 뛰었다. 비 오는 날씨에 음산한 분위기는 오싹했다.

한소윤은 학교 사생대회 중 시체를 발견하게 되고 마을은 발칵 뒤집혔다. 시체를 발견한 후 적잖은 충격에 휩싸였던 한소윤은 자신에게 이상한 말을 했던 마을 사람들이 떠올라 또 다시 겁에 질렸다.

한소윤이 가는 곳마다 예측 불허의 상황이 이어졌다. 한소윤 주변의 예사롭지 않은 일들이 그가 과거 부모를 잃었던 사건과 어떤 연관이 있는지 의문을 남겼다.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은 평화로운 마을에 암매장되어있던 시체가 발견되며 마을의 숨겨진 비밀을 추적해가는 내용이다. 문근영, 육성재, 신은경 등이 출연한다.

온라인 중앙일보jatar@joongang.co.kr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 문근영[사진 SBS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