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종국, 박잎선과 결혼 9년 만에 이혼설 '충격'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6 22:30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DB]


국가대표 축구선수 출신 송종국(36)과 배우 박잎선(36) 부부가 결혼 9년 만에 파경설에 휘말렸다.

6일 한 연예매체는 업계 관계자를 인용해 박잎선이 최근 법원에 이혼 관련 서류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송종국과 박잎선이 지난 2006년 12월 결혼 후 9년 만에 결혼 생활을 마무리한다. 송종국과 박잎선은 슬하에 아들 지욱과 딸 지아를 두고 있다.

이 매체는 정확한 이혼 사유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두 사람이 꽤 오랫동안 별거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한편 송종국은 2002년 한일월드컵의 주축 선수 중 한 명으로 은퇴 후 방송 해설가 등으로 활동했다. 박잎선은 2001년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2006년 송종국과 결혼 후 활동을 쉬다 최근 활동을 재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송종국
[사진 중앙DB]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