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힐링캠프' 이승환, 주진우 통편집에 "그 누군가는 이해 안돼"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6 18:00
기사 이미지
 
주진우 기자의 '힐링캠프' 출연분이 통편집된 가운데, 이승환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6일 오전 이승환은 자신의 SNS를 통해 “(‘힐링캠프’)제작진들이야 최선을 다하셨을 테지요. 그 상황, 그 심정 모두 이해가 갑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승환은 “하지만 (주)진우가 나오는 걸 싫어하시거나 무서워하시는 ‘그 누군가’는 이해가 안 갑니다. 진우야, 미안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승환과 주진우, 김제동, 류승완, 강풀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5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500인’은 ‘500vs이승환 with 프렌즈’ 편으로 꾸며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