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려한 유혹, 첫 방송부터 애절한 키스신…주상욱-차예련에게 무슨 사연이?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6 15:13
기사 이미지

`화려한 유혹` 주상욱 차예련



'화려한 유혹' 주상욱과 차예련이 첫 방송에서 두 차례 키스신을 선보여 화제다.

지난 5일 첫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 1회에서 초선 국회의원 강석현(정진영 분)의 딸 강일주(차예련 분)는 사랑하는 진형우(주상욱 분)를 살리기 위해 마음에도 없는 태평양 일보 사주 권수명(김창완 분) 아들 권무혁(김호진 분)과 결혼했다.

강일주는 강석현에게 자신이 사랑하는 사람은 진형우라고 밝힌 뒤 아버지 강석현의 반대에도 불구, 진형우와의 결혼식을 강행했다. 강일주 진형우는 혼인서약을 한 뒤 키스를 했다. 이때 강석현은 결혼식이 진행되던 성당을 찾아 진형우를 납치했다. 강석현 경호원들에게 붙잡힌 진형우는 바다 한가운데에 빠지게 됐다.

진형우는 바다에 빠지기 전 강일주와 통화하며 "우린 여기까지인가봐. 너랑 한 맹세 잊지 않을 거야. 난 언제나 네 곁에 있을 거야. 우리 다시 만나게 될 거야. 하나는 못 돼도 한 길은 갈거야. 총리님과 협상해. 그래야 우리 다시 만날 수 있어"라고 말했다. 강일주는 "그러자. 아버지께 안부 전해드리겠다"며 전화를 끊었다.

강일주는 강석현 뜻대로 권무혁과 결혼하기로 결심했다. 그러나 실종됐던 진형우가 강일주 결혼식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고 이에 깜짝 놀란 강일주는 반가움을 감추지 못 했다. 진형우는 결혼식이 시작되기 전 여전히 강일주를 사랑한다는 자신의 진심을 고백했고 두 사람은 진한 키스를 나눴다. 이 같은 장면을 신은수(최강희 분)가 우연히 목격하고, 어릴 적 친구였던 두 사람을 알아보는 모습으로 1회가 마무리됐다.

한편 '화려한 유혹'은 주상욱, 최강희, 정진영, 차예련, 김새론, 남주혁이 주연으로 나선 드라마. 최강희가 연기할 한 여인이 비밀스러운 이끌림으로 인해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 파장을 일으키는 이야기를 그리는 드리마다.

'화려한 유혹 주상욱 차예련'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