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황선홍 포항 감독, K리그 클래식 9월의 감독 선정

중앙일보 2015.10.06 14:15
황선홍(47) 포항 감독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9월 이달의 감독에 선정됐다.

프로축구연맹은 6일 황 감독을 K리그 클래식 2015 9월 ‘danill 테일러 이달의 감독’으로 선정했다. 황 감독은 9월 한 달간 3승1무로 포항의 상승세를 이끌면서 지난 7월 중순부터 이어오던 무패 행진을 12경기(7승5무)로 늘렸다. 15승11무7패(승점 56)로 3위에 올라있는 포항은 3위까지 주어지는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확보하기 위해 전열을 가다듬고 있다.

2015년 'danill 테일러 이달의 감독'은 연승, 승점, 승률 등 팀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는지를 정량적 데이터로 산출한 뒤 이를 바탕으로 한국프로축구연맹 경기평가회의에서 최종 선정한다. K리그 클래식과 챌린지 23개 구단 감독 전체를 후보로 매월 1회 발표한다. 'danill 테일러 이달의 감독’에게는 기념 트로피와 함께 맞춤정장전문점 'danill 테일러’의 후원으로 맞춤정장이 부상으로 주어지고, 연말 최우수감독상 선정 시에도 자료로 반영된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