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최경환 "TPP 참여하는 방향으로 검토하겠다"

중앙일보 2015.10.06 10:13
기사 이미지

최경환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미국과 일본이 주도하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이 타결된 것에 대해 “어떤 형태로든 메가 자유무역협정(FTA)에 참여하는 방향으로 검토를 하겠다”고 말했다. 최 부총리는 6일 기획재정부에 대한 국회 기획재정위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했다. 그는 “공청회 등 통상 절차를 거쳐 TPP 참여 여부와 시점을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최 부총리는 한국의 TPP 참여에 대해 “관계 당사국과 접촉하고 있지만 협상 상대방이 있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언급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이 TPP 협상에 참여하지 않은 것에 대해 최 부총리는 “2008년 미국이 TPP 협상을 선언할 때는 한·미 FTA가 타결됐고 중국과의 FTA 협상이 진행되고 있어 당시 정부는 여기에 집중하는 게 낫다는 판단을 했다”고 답변했다. 그는 “당시 12개 국가가 협상을 진전시켜 놓은 상황이어서 중간에 참여하는 데는 무리가 있었다”고 덧붙였다.

세종=김원배 기자 oneb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