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히든싱어' 보아, 최종 우승 "오늘을 오래 기억하겠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0.05 16:00
기사 이미지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4'에 보아가 출연해 최종 우승했다.

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 '히든싱어4' 보아 편은 6.2%(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히든싱어4' 종영 이후 약 10개월 만에 방송된 '히든싱어4'는 첫 회부터 6%를 넘는 시청률로 대박 조짐을 보였다.

데뷔 15년차 가수 보아는 두터운 팬심을 가진 '한이불권 보아' 지인선, '대출상담 보아' 김소연, '놀이공원 보아' 문예슬 등 다섯 모창자들과 감동의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 보아는 대결에 앞서 "떨어질까 봐 너무 떨린다"며 긴장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1라운드에서 보아는 'ID: PEACE B' 를 불렀으며 2,3 라운드에서는 '넘버원', '발렌티'를 각각 불렀다. '온리 원'을 부른 마지막 라운드에서는 70표를 받아 보아가 최종 우승했다.

우승을 거머쥔 보아는 "많은 선물을 받은 것 같다. 오늘을 오래 기억하겠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