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 아파트 9층 투신 여고생, 주차장 지붕에 떨어져 목숨 건져

중앙일보 2015.10.04 11:32
지난 3일 오후 10시20분쯤 전남 목포시 석현동 아파트 화단에서 고등학생 A양(17)이 쓰러져 있는 것을 경비원이 발견, 119에 신고했다.

A양은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발목이 부러지는 등 골절상을 입었지만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다.

경찰은 아파트 9층에 사는 A양이 늦은 귀가 문제로 아버지에게 혼난 뒤 창문을 열고 투신했지만 아크릴 소재인 지하주차장 지붕 위로 떨어지면서 큰 화를 면한 것으로 보고 있다.

목포=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