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부자 9위 류창둥, 밀크티녀와 호주에서 결혼식 올려…나이차 19살

중앙일보 2015.10.01 20:32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일명 ‘밀크티녀’로 중국 인터넷을 달궜던 '여신' 장저티엔(章澤天·22)이 19세 연상 기업인 류창둥(劉强東·41)과 호주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빼어난 미모의 소유자 장저티엔과 '중국판 아마존'으로 불리는 징둥닷컴 창립자 류창둥의 성대한 결혼식이 단연 화제를 모았다.

1일 이 둘은 호주 대보초(Great Barrier Reef Queensland)에서 결혼식을 올렸다고 중국 시나닷컴 등이 전했다.

지난 8월 8일 중국 민정국에서 혼인신고를 올린 류창둥과 장저티엔은 2개월여 뒤 호주에서 화려한 식을 치뤘다.

이날 결혼식에는 150여명이 참석했다. 서로 반지를 교환하고 입을 맞추며 류창둥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5월말, 류창둥은 배 위에서 청혼해 성공했다며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 상에 이 사실을 알렸다.

류창둥은 지난해 알리바바에 이어 중국에서 전자상거래 매출 2위에 오른 기업 징둥닷컴을 설립했으며 미국 나스닥에 회사를 상장시키는 등 굵직한 성과를 냈다. 징둥닷컴은 한 해에 46조원 어치의 물건을 사고 파는 세계 4위의 전자 상거래업체다. 류창둥 본인은 개인 자산 530억 위안(9조 3000억원)으로 중국 부호 순위 9위다. 류창둥은 최근 시진핑 주석이 방미할 때 중국 기업인들과 함께 수행단 명단에도 올랐다.

장저티엔은 지난 2009년 밀크티를 한 손에 든 사진 한 장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끈 인물이다.

서유진 기자 suh.youj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