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경북 문경에 임시환전소 설치된 이유는?

중앙일보 2015.09.30 16:26
기사 이미지


우리은행은 ‘2015 경북 문경 세계 군인 체육 대회’를 맞이해 대회기간 동안 참가 선수들에게 환전을 비롯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임시환전소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대회 참가를 위해 입소하는 100여 개 국 8700여 명의 외국 선수를 위해 문경선수촌을 비롯한 STX리조트, 영천선수촌, 괴산선수촌 등 4개 숙소에 임시환전소를 설치한다.

이번 세계군인체육대회는 10월 2일부터 11일까지 열흘간 열리는데 임시환전소는 개막 전인 9월 29일부터 폐막 후인 10월 15일까지 보름간 운영한다. 특히 선수단의 경기 시간과 숙소에 복귀하는 시간을 감안해 오전 8시부터 저녁 9시까지 운영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스포츠를 통해 세계 평화에 기여하는 세계 군인 체육 대회의 후원사로 참여하는 만큼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지원하고, 선수단과 관람객에게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100여 개국 8700여 명의 선수단에 우리나라를 대표해 우리은행의 이름을 알려 향후 글로벌 진출 때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이번 2015 경북 문경 세계 군인 체육 대회 개최와 관련해 올 4월 23일 은행 부문 공식 후원사로 선정됐다. 대회기간 동안 금융 서비스와 환전 업무 등을 제공할 수 있는 권리를 갖게 됐다. 공식 후원 명칭, 대회 마크, 마스코트 등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강병철 기자 bong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