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년 연속 50홈런, 박병호…"메이저리그 진출하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22 15:10
기사 이미지

박병호[사진 중앙 DB]


박병호 2년 연속 50홈런 달성…"메이저리그 진출하나?"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내야수 박병호(29)가 2년 연속 50홈런의 대기록을 달성했다.

박병호는 21일 마산 NC전 4회초 상대 선발 이태양에게서 좌월솔로홈런을 뽑았다. 전날 NC전에서 최금강으로부터 시즌 49호 홈런을 빼앗은 지 하루 만에 다시 비거리 130m의 대형 아치를 그리며 시즌 50홈런을 만들어냈다.

이 홈런으로 박병호는 1999년 이승엽(삼성)이 세운 356루타를 뛰어넘는 역대 한 시즌 최다루타(358루타) 기록도 경신했다. 아울러 KBO리그 최초의 4년 연속 홈런왕-타점왕 동반 등극도 눈앞에 두게 됐다.

KBO리그에서 역대 한 시즌 50홈런은 4차례밖에 없었다. 이승엽이 1999년과 2003년 각각 54홈런과 56홈런을 터트렸고, 심정수(당시 현대)도 2003년 이승엽과 홈런왕 경쟁을 벌이며 53홈런을 쏘아 올렸다.

박병호는 2014년 52홈런을 치며 횟수로는 4번째, 선수로는 3번째로 50홈런 타자 반열에 올랐다. 이어 올해도 50홈런을 돌파하는 괴력을 발휘했다. 이는 한국프로야구 사상 가장 위대한 타자로 평가 받는 이승엽도 해내지 못한 대기록이다.

경기 후 박병호는 “2년 연속 50홈런 기록이 최초이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기분이 좋다. 팀도 이길 수 있는 홈런이라 더 기쁘다. 매년 장타자로 어떻게 하면 홈런을 더 많이 치고 많은 타점을 올릴 수 있을까 고민했는데, 그런 부분이 잘 돼서 만족스럽다. 남은 경기 끝까지 최선을 다해 더 많은 승리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50홈런 박병호 [사진 중앙 DB]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