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MW 10개 차종 배출가스 부품 결함…리콜 대상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22 11:18
기사 이미지
BMW 10개 차종 배출가스 부품 결함…리콜 대상은?

BMW코리아의 750Li, 740i, 미니쿠퍼(MINI Cooper) S 등 10개 차종의 배출가스 부품 결함비율이 정부의 기준치를 초과했다.

환경부는 BMW코리아의 연료분사기와 연료펌프의 결함건수, 결함비율이 '의무적 결함시정'
요건을 초과해 결함시정(리콜)을 한다고 22일 밝혔다.

의무적 결함시정 요건은 대기환경보전법 시행령 제51조에 따라 같은 연도에 판매된 동일 차종 동일 부품 결함비율이 4% 이상이고 결함건수가 50건 이상인 경우다.

리콜 대상은 750Li, 740i, 미니쿠퍼(MINI Cooper) S 등 10개 차종 총 4496대다.

2010년 5월21일부터 2012년 6월22일까지 독일에서 생산된 740Li 등 5종은 연료분사기 불량으로 인해 열보상오일이 고착화되고 연료필터의 불순물 제거 성능이 불량한 것으로 확인됐다.

2010년 8월14일부터 2012년 4월3일까지 독일에서 생산된 미니쿠퍼 S 등 7종은 연료펌프 내부 균열 발생 등으로 인해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2011년 2월 2일부터 같은 해 9월 2일까지 독일에서 생산된 750Li와 750Lix는 연료분사기와 연료펌프 모두 교체가 필요한 것으로 드러났다.

연료분사기와 연료펌프에 이상이 있는 경우 차량 연료 공급 및 연료와 공기의 혼합에 이상이 발생한다.

이럴 경우 차량에서 질소산화물 등 대기오염물질의 배출이 증가하고 시동이 걸리지 않거나 차량 출력이 저하되는 문제점이 발생한다.

BMW코리아는 해당 차종 소유자에게 결함시정 사실을 알리고 연료분사기와 연료펌프를 무상으로 교체할 계획이다.

소유자는 23일부터 BMW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연료분사기 및 연료펌프 교체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BMW코리아 고객지원센터(080-269-2200)로 문의하면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