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피부 트러블? 트러플로 잡으세요

중앙일보 2015.09.22 00:02 라이프트렌드 7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트러플(송로버섯)을 주원료로 한 스킨케어 브랜드 ‘스킨앤코로마(SKIN&CO ROMA·사진)’에 주부 등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트러플은 캐비아, 푸아그라와 함께 세계 3대 진미라고 불릴 만큼 귀한 식재료다.

항산화 효과 스킨케어


고급스러운 향과 맛을 갖춘 데다 항산화 물질을 함유해 안티에이징에 효과적인 것으로 인정받고 있다. 최근 JTBC 예능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지드래곤을 비롯해 많은 톱스타가 트러플을 즐겨 먹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관심을 끌고 있다. 인공재배가 불가능하고 땅 속 30cm~1m 지점에서 자라 채취가 어렵다는 이유로 귀하게 여겨진다.
 
기사 이미지
세계적으로 이탈리아, 프랑스 등 일부 지역에서만 발견돼 서양에서는 ‘땅 속의 다이아몬드’라고도 부르기도 한다. ㈜트렌센터코리아가 선보이고 있는 ‘스킨앤코로마’는 이탈리아에서 온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로, 트러플과 식물성 오일이 함유된 제품들로 구성돼 있다. 미국의 유명 방송인인 오프라 윈프리가 즐겨 사용해 유명세를 타고 있다. 지난해 미국에서 잔주름 개선 부분 ‘베스트 인 뷰티 어워드’를 수상했다.

‘트러플 테라피 부스팅 세럼’은 트러플 추출물뿐 아니라 특허받은 히비스커스(아열대 및 열대지역에 서식하는 꽃 종류) 추출물을 함유해 보습효과가 뛰어나고 자외선, 스트레스, 각종 유해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준다. 스킨앤코로마 제품은 트렌세터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시어앤트러플(www.sheaandtruffle.co.kr)과 마이분, SSG마켓, 벨포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문의 070-8803-7992



하현정 기자 happyh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