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정호 '시즌아웃' 부상입힌 코글란, 페이스북에는 비난하는 댓글로 테러당해…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18 16:38
코글란 강정호 부상 [사진 코글란 SNS]




 

강정호 '시즌아웃' 부상입힌 코글란, 페이스북에는 비난하는 댓글로 테러당해…



피츠버그의 강정호가 시카고의 코글란에 의해 부상을 입자, 코글란의 페이스북 계정에는 그를 비난하는 여론이 형성됐다.



강정호는 18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에 위치한 PNC 파크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홈경기에 4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강정호는 1회 수비 실책 이후 더블플레이를 막으려 자신을 향해 뛰어든 1루 주자 크리스 코글란의 태클로 인해 무릎 부상을 입게 됐다.



이에 관련해서 코글란의 페이스북은 그의 주루 플레이에 분노한 한국 팬들과 피츠버그 팬들의 비난글로 가득하다.



한국 네티즌들은 코글란의 최근 포스팅에 “야구가 아닌 격투기를 하고 있다”, “페어 플레이가 아니다”, “당장 사과해라” 등 격한 반응의 댓글을 올리고 있다.



한편, 강정호는 부상 부위 검진 결과 십자인대 파열과 정강이뼈 골절로 수술이 불가피한 상태라고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정호는 부상으로 결국 시즌아웃 되어 복귀까지 6~8개월 걸릴 것으로 알려졌다.



코글란 강정호 부상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코클란 SNS]



코글란 강정호 부상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