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에게 정체를 들켜… “안들키게 잘 숨어 있어야지”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18 12:16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 [사진 MBC ‘그녀는 예뻤다’ 캡처]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에게 정체를 들켜… “안들키게 잘 숨어 있어야지”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이 박서준에게 정체를 들키는 꿈을 꿨다.



17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서는 김혜진(황정음 분)이 악몽을 꾸는 모습이 방송되었다.



꿈에서 김혜진은 지성준(박서준)에게 정체를 들켰다. 이에 지성준은 "김혜진씨? 삼류대 출신에 관리과에서 온 김혜진씨? 산타클로스가 없다는 거 알았을 때도 이렇게 충격적이진 않았는데"라며 쏘아붙였다.



이어 "언제까지 숨길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 끝까지 숨길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 혜진아. 아니 꼴이 이 지경이 됐으면 끝까지 들키지 말았어야지. 계속 안들키게 잘 숨어 있어야지. 예의가 없구나"고 말했다.



악몽에서 깬 혜진은 역변한 자신의 외모와 내세울 것 하나 없는 상황에 초라함을 느끼며 속앓이를 하다 결국 사직서를 쓰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황정음 주연의 MBC 새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는 주근깨 뽀글머리 '역대급 폭탄녀'로 역변한 여자와 '초절정 복권남'으로 정변한 남자의 재기발랄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그녀는 예뻤다’ 캡처]

'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박서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