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병세 “북한 도발땐 반드시 대가 따를 것”

중앙일보 2015.09.18 01:34 종합 21면 지면보기
윤병세 외교부 장관이 17일 “북한이 올바른 선택을 하지 않는다면 반드시 뒤따르는 대가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 장관은 신라호텔에서 한미협회(회장 한승주) 주최로 열린 ‘한미 친선의 밤’ 축사에서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를 준수하지 않을 경우 국제사회는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북한은 이를 경청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홍구 전 국무총리, 마크 리퍼트 주한 미 대사 등이 참석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