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B배관 1위 애강리메텍, 국내 최대 충주공장 준공

중앙일보 2015.09.16 00:37 경제 4면 지면보기
애강리메텍이 충주에 국내 최대 건축용 플라스틱 배관자재 공장을 짓고 15일 준공식을 열었다. 박연차 태광실업그룹 회장(왼쪽에서 넷째)를 비롯한 내외빈이 준공식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사진 애강리메텍]


PB배관 국내 1위 업체인 ㈜애강리메텍이 충북 충주시에 새 공장 준공하면서 단일 공장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의 건축용 플라스틱 배관자재 생산시설을 보유하게 됐다.



 태광실업그룹 계열사인 애강리메텍은 15일 충북 충주시에 건설한 신설 배관자재 공장에서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신설 공장은 연산 5000t의 PB배관과 연산 4300t의 소방용 CPVC 생산시설을 갖췄다. 둘을 합친 연산 9300t의 생산 규모는 국내 건축용 플라스틱 배관자재 생산 공장 중 최대 규모다.



 박연차 태광실업그룹 회장은 이날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2021년까지는 매출 3000억원 이상을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수기 기자 retalia@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