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드스쿨' 김소정 "단아한 척 힘들어"에 이어 "다시 태어나면 걸그룹 하고파"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9 16:48


김소정이 다시 태어난다면 걸그룹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9월 9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수요일 코너 '쉬는 시간'에는 엄친딸 가수 김소정과 이단옆차기에서 솔로 활동을 시작한 챈슬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소정은 DJ 김창렬에게 "걸그룹으로 활동하고 싶지 않나"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김소정은 "하고 싶지만 나이가.."라며 말을 아꼈다. 김소정은 이어 "요즘 10살 어린 친구들이 활동하더라. 걸그룹은 다시 태어난다면 하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소정은 활동하고 싶은 걸그룹으로 에이핑크를 꼽으며 "밝고 귀여운 이미지가 좋다. 나인뮤지스도 좋지만 키가 20cm 이상 차이나 함께 할 수 없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한편, 김소정은 과거 자신의 트위터에 “이틀 전 프로필 사진 촬영. 놀면서 찍은 게 제일 마음에 든다”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단아한 척 하는 건 너무 힘들다”는 귀여운 투정을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김소정 SNS]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