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난 변호사' 김고은, 따귀 잘 때려? 이선균 "리허설 때도 때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9 14:45






'성난 변호사' 김고은, 따귀 잘 때려? 이선균 "리허설 때도 때린다" 



배우 이선균이 김고은은 따귀를 잘 때린다고 밝혔다.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성난 변호사(감독 허종호)'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이선균, 김고은이 참석했다.



김고은은 이선균의 뺨을 때리는 신에 대해 “때리고 맞는 연기를 많이 하다 보니까 한번에 가야지만 상대방을 위하는 것이라는 걸 배웠다. 그래서 선배님께 양해를 구하고 한번에 갔는데, 소리만 크고 안 아팠을 것이다. 빈 공간이 있어서 소리가 컸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선균은 “무슨 소리냐”며 “풀샷이나 리허설 때도 때리더라. 정말 감정 이입을 잘 하는 친구다. 때리고 굉장히 미안해한다”고 말했다.



김고은은 또 검사 역을 연기한 것에 대해 “이번 영화에서 드디어 가장 정상적인 역할을 맡았다. 가장 평범한 역할이었다. 피도 안 묻혔고 뛰지도 않았다”고 밝혔다.



한편 '성난 변호사'는 대형 소송을 마무리 짓고 승승장구하던 두뇌 상위 1%, 승소확률 100% 에이스 변호사 변호성이 신촌 여대생 살인사건의 증거를 조작했다는 의혹에 휩싸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이선균, 김고은, 임원희, 장현성, 김윤혜 등이 출연한다. 다음달 8일 개봉.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김고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