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채널소시 윤아 "멤버들 사랑한다 앞으로도 오래오래…" 뜨거운 눈물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9 10:20




알채널소시 윤아, 뜨거운 눈물 흘리며 속마음 털어놔 "앞으로도 오래오래…" 



이날 방송 말미에 진행된 개별 인터뷰에서 윤아는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쏟았다.



눈시울이 붉어진 상태로 카메라 앞에 선 윤아는 “소녀시대 안에서 중간 나이라 언니들에게는 편한 동생이 되고 서현에겐 좋은 언니가 되어줬어야 하는데 잘하는지 모르겠다”고 울먹였다.



윤아는 “항상 멤버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크다는 것을 알아줬으면 좋겠다”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어 윤아는 “앞으로도 오래오래 이렇게 지냈으면 좋겠다. 사랑한다 멤버들”이라고 눈물이 맺힌 상태로 미소를 지으며 멤버들을 향해 손뽀뽀를 날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채널소시 윤아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