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레이디스 코드 '아파도 웃을래' 故권리세 기일인 7일 발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7 17:30




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CODE)’의 신곡 ‘아파도 웃을래’가 7일 낮 12시 발매됐다.



멤버 故은비의 기일인 지난 3일 동료가수들이 부른 추모 곡 I’m Fine Thank You를 발매한 데 이어, 故리세의 기일인 7일엔 ‘레이디스 코드’ 세 멤버의 마음을 담은 ‘아파도 웃을래’를 발매했다.



‘아파도 웃을래’는 가슴 아픈 사고 후 힘든 시간을 견뎌낸 세 멤버 애슐리, 소정, 주니가 일년 만에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선보이는 곡이다.



이 곡은 노을의 ‘목소리',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주인공 김수현이 직접 불러 화제가 되었던 '너의 집 앞' 등의 히트곡을 만든 작곡가 서의범과 신예작곡가 서유석의 곡으로, 멤버 소정이 작사에 참여해 지난 1년간 겪어온 상황과 감정들을 고스란히 가사에 담아냈다.



또, 서정적인 피아노 연주와 아름다우면서도 구슬픈 오케스트레이션 선율, 여기에 슬픈 기억을 떠올리며 아파하는 것이 아니라 애써 담담하게 녹음을 이어나간 멤버들의 진심을 담은 목소리와 노랫말로 이루어진 ‘아파도 웃을래’는 현재의 ‘레이디스 코드’를 그 어떤 말 보다 잘 표현하고 있는 곡이다.



‘레이디스 코드’ 소속사 관계자는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 덕분에 세 멤버들이 힘든 시간을 잘 견딜 수 있었다. 빠른 시간 내에 밝고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부디 많은 분들의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레이디스 코드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