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롯데 '불공정 행위 1위' 불명예…과징금 1위는 삼성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7 12:00
롯데[사진 중앙일보]




롯데 ‘불공정 행위 1위’ 불명예



최근 10년간 5대 대기업집단 가운데 공정거래위원회에 법 위반 행위가 가장 많이 적발된 곳은 롯데그룹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새정치민주연합 신학용 위원이 공정위로부터 받은 ‘5개 기업집단 법 위반 현황 자료’에 따르면, 롯데는 2005년부터 올해 9월 현재까지 공정위 소관 법률 위반으로 총 147건에 달하는 고발, 과징금 등의 처분을 받았다.



이 가운데 88건은 가장 가벼운 수준의 제재인 ‘경고’였다.



롯데 다음으로 법 위반 행위가 많이 적발된 곳은 SK(143건)였고 삼성(139건)과 LG(117건), 현대차(103건)가 그 뒤를 이었다.



그러나 롯데는 이 기간에 부과받은 과징금 액수는 679억원으로 주요 기업집단 가운데 가장 적었다. 이는 총 6845억원으로 1위에 오른 삼성의 10분의 1 수준에 불과하다.



공정위가 형사처벌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해 고발한 경우는 삼성이 14건으로 가장 많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롯데[사진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