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정민 아나운서 교통사고…'황정민의 FM 대행진' 김솔희 아나운서가 대신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3 11:03
황정민 아나운서 교통사고


'황정민 아나운서 교통사고'



KBS 황정민 아나운서, 퇴근길에 교통사고로 구토·두통 호소…



황정민(44) KBS 아나운서가 퇴근길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2일 한 매체는 황정민 아나운서가 이날 오후 운전 중 후방에서 달려오던 트럭과의 추돌사고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황정민 아나운서는 치아에 손상을 입고 구토, 두통 등을 호소하며 응급실에서 조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황정만 아나운서가 맡고 있던 프로그램들은 모두 다른 아나운서로 교체된 상태다.



황정민 아나운서는 1993년 KBS 19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VJ 특공대', '황정민의 FM 대행진' 등을 진행해왔다.



황정민 아나운서를 대신해 김솔희 아나운서가 '황정민의 FM대행진'을 진행하게 되었으며, 4일 예정됐던 50주년 콘서트 진행은 정다은 아나운서가 맡는다.



누리꾼들은 황정민 아나운서의 교통사고 소식에 "황정민 팬인데....어쩌다 교통사고를" "황정민 아나운서 힘내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황정민 아나운서 교통사고’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중앙포토]

‘황정민 아나운서 교통사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