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뷰티 도구 관리법 "내 피부 트러블 이게 문제였어?" 경악

온라인 중앙일보 2015.09.03 07:43
뷰티 도구 관리법 [사진 온스타일 방송 캡쳐/ 중앙 포토]




뷰티 도구 관리법 "내 피부 트러블 이게 문제였어?" 경악



'뷰티 도구 관리법'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포털사이트에 '뷰티 도구 관리법'이라는 제목으로 글이 올라왔다.



글에 따르면 대부분의 여성들은 아름다운 피부를 갖기 원해 많은 시간을 투자하지만 정작 뷰티 도구 관리법에는 등한시 하는 편으로 알려졌다.



피부에 이유 없이 트러블이 생기거나 메이크업이 잘 안될때는 뷰티 도구 관리법에 주목해야 한다.



파운데이션 스펀지는 일회용이 적절하지만, 재사용해야 할 경우 딱딱해진 부분을 가위로 잘라 사용해야 한다.



브러시는 최소 한 달에 1~2번 샴푸로 화장 때를 뺀 뒤 미지근한 물로 세척해준다.



립스틱이나 립글로스는 온도에 매우 민감하므로 고온에서 보관할 경우 내용물이 휘거나 물러지기 쉽다.



따라서 서늘한 곳에서 보관해야 하며 되도록 개봉 6개월 이내에 사용하고 버리는 게 바람직하다.



립스틱은 입술에 바를 때마다 세균에 감염되기도 쉬우므로 사용할 때마다 티슈로 닦아서 사용하는 것이 안전하다.



속눈썹을 올리는 뷰러도 알코올로 깨끗하게 닦아 관리하고 3개월에 한 번씩 고무 패드를 교체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