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역비, 심경글 화제 "할 말은 많지만 지금은 하트 두 개(♥♥)를…" 무슨 일?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30 15:49
유역비, 송승헌
[사진 유역비 웨이보 캡처]


유역비, 심경글 화제 "할 말은 많지만 지금은 하트 두 개(♥♥)를 보냅니다."



 

송승헌의 연인이 된 중국 여배우 유역비가 심경글이 화제다.



유역비는 지난 5일 오후 웨이보에 "할 말은 많지만 지금은 하트 두 개(♥♥)를 보냅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송승헌의 소속사 더좋은 이엔티 측은 이날 "송승헌과 유역비가 영화를 통해 인연을 맺은 뒤 좋은 감정으로 알아가고 있다. 두 사람은 이제 막 교제를 시작한 사이"라며 열애 사실을 전면 인정했다.



앞서 이날 중국의 한 언론은 "송승헌과 유역비가 상해에 있는 유역비의 별장으로 함께 들어갔다"며 "송승헌이 이 별장에서 유역비의 부모님을 만나기도 했다"고 두 사람의 열애설을 밝혔다.



송승헌과 유역비는 이재한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한중 합작 영화 '제3의 사랑'에서 연인으로 발전했다.



중국의 대표적인 미녀 배우로 인기를 얻은 유역비는 1987년생으로 지난 2002년 드라마 '금분세가'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천룡팔부', '신조협려' 등에 출연했으며 영화 '천녀유혼' 리메이크판 주연으로 출연하며 '제2의 왕조현'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지난 2008년에는 영화 '포비든 킹덤'으로 할리우드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한편 송승헌과 유역비는 올가을 영화 '제3의 사랑'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유역비

[사진 유역비 웨이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