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복면가왕 장미, 정체는 신효범이다? … 근거 보니 '어라?'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30 10:29
복면가왕 장미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장미, 정체는 신효범이다? … 근거 보니 '어라?'



 

복면가왕 장미 정체가 화제다.



자난 2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밤에 피는 장미와 축하해요 케이크는 1라운드 경연에 참가, 버블시스터즈 '하늘에서 남자들이 비처럼 내려와'를 열창했다.



작곡가 김형석은 "이번 라운드 정말 잔인한 것 같다. 자웅동체같다. 한 목소리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판정의 어려움에 대해 밝혔다. 투표 결과 두 사람이 획득한 표 차이는 50대 49, 단 1표로 장미가 웃었다.



가수 김현철은 '밤에 피는 장미'를 "고음이 주특기인 가수"라고 극찬하며 장미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야기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밤에 피는 장미'의 정체로 손동작, 창법 등이 비슷하다며 신효범을 꼽고 있다. 신효범은 1989년 1집 앨범 '사랑을 누가'로 데뷔했으며 "난 널 사랑해" 로 많은 인기를 얻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도끼, 척척박사, 케이크, 젠틀맨, 해바라기, 기타맨, 장미, 샤방스톤 등이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복면가왕 장미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